2019.04.11

"한국서도 1인 1봇 도입한 회사가 나오길 기대" 유아이패스

박해정 | CIO KR
국내 시장에 지사를 설립한 지 14개월만에 처음으로 기자간담회를 개최한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업체 유아이패스가 그간의 성과와 자사 RPA 철학을 소개했다. 유아이패스코리아는 국내 시장에서 30개 이상의 협력사를 확보하고, 온라인 아카데미 한글화를 진행 중이며, 해커톤을 개최하고, 커뮤니티를 만들어 지원하고 있다. 
 
ⓒUiPath Korea
유아이패스코리아 장은구 대표(왼쪽 사진)는 “RPA는 사람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에 의한(by human)’ 것이며, 디지털 변혁을 실제 견인하는 방법론이다”고 밝혔다. 이어서 “RPA의 경우 작게 시작해서 크게 확대해 성공하는 사례는 많지 않다. 경영진은 RPA를 확장성에 집중해 한 사업부가 아닌 전사적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장 대표에 따르면, 현재 국내 7개 그룹사가 유아이패스의 RPA를 표준으로 정했으며 45개 고객사가 유아이패스 RPA를 도입됐다. 

한국을 방문한 유아이패스 APAC 세일즈 담당 토마스 친 부사장은 “지난해 1인 1봇을 구현한 기업이 탄생했다. 한국에서도 1인 1봇을 도입한 기업이 나오길 기대한다. 아울러 한국이 세계 최초로 자동화하는 국가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친 부사장에 따르면, 2019년 3월 현재 전세계 3,000개 이상의 조직이 유아이패스 RPA를 도입했으며 유아이패스 커뮤니티 클라우드에서 현재 4만 대 이상의 로봇이 구동 중이다. IT업체 매출이 북미 시장에 집중된 경우가 많은데 유아이패스의 매출은 북미 35%, 아시아태평양 29%, 유럽 24%로 전세계 시장에서 골고루 발생하고 있다. 

이 회사 최고 제품 책임자(CPO) 파람 카론은 “1인 1봇이라는 미션으로 조직 내에서 반복적이고 지루한 업무를 자동화하는 ‘자동화 우선’ 방식으로 접근해 플랫폼을 만들고자 한다”며 “더 나아가 모두를 위한 로봇을 목표로 AI를 활용해 복잡한 기술을 자동화하려 한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2019.04.11

"한국서도 1인 1봇 도입한 회사가 나오길 기대" 유아이패스

박해정 | CIO KR
국내 시장에 지사를 설립한 지 14개월만에 처음으로 기자간담회를 개최한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업체 유아이패스가 그간의 성과와 자사 RPA 철학을 소개했다. 유아이패스코리아는 국내 시장에서 30개 이상의 협력사를 확보하고, 온라인 아카데미 한글화를 진행 중이며, 해커톤을 개최하고, 커뮤니티를 만들어 지원하고 있다. 
 
ⓒUiPath Korea
유아이패스코리아 장은구 대표(왼쪽 사진)는 “RPA는 사람을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에 의한(by human)’ 것이며, 디지털 변혁을 실제 견인하는 방법론이다”고 밝혔다. 이어서 “RPA의 경우 작게 시작해서 크게 확대해 성공하는 사례는 많지 않다. 경영진은 RPA를 확장성에 집중해 한 사업부가 아닌 전사적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장 대표에 따르면, 현재 국내 7개 그룹사가 유아이패스의 RPA를 표준으로 정했으며 45개 고객사가 유아이패스 RPA를 도입됐다. 

한국을 방문한 유아이패스 APAC 세일즈 담당 토마스 친 부사장은 “지난해 1인 1봇을 구현한 기업이 탄생했다. 한국에서도 1인 1봇을 도입한 기업이 나오길 기대한다. 아울러 한국이 세계 최초로 자동화하는 국가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친 부사장에 따르면, 2019년 3월 현재 전세계 3,000개 이상의 조직이 유아이패스 RPA를 도입했으며 유아이패스 커뮤니티 클라우드에서 현재 4만 대 이상의 로봇이 구동 중이다. IT업체 매출이 북미 시장에 집중된 경우가 많은데 유아이패스의 매출은 북미 35%, 아시아태평양 29%, 유럽 24%로 전세계 시장에서 골고루 발생하고 있다. 

이 회사 최고 제품 책임자(CPO) 파람 카론은 “1인 1봇이라는 미션으로 조직 내에서 반복적이고 지루한 업무를 자동화하는 ‘자동화 우선’ 방식으로 접근해 플랫폼을 만들고자 한다”며 “더 나아가 모두를 위한 로봇을 목표로 AI를 활용해 복잡한 기술을 자동화하려 한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