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2.14

퍼블릭•프라이빗 논쟁 끝, 결론은 ‘하이퍼 하이브리드’

Thor Olavsrud | CIO


예를 들어, 그 동안 거래가 없던 외국에 제지 제품을 판매하기 위해 믿을 수 있는 통화 환산 시스템이 필요했는데, 내부 시스템이나 맞춤형 인터페이스를 개발하는 대신 라이어슨과 협력해 스트라이크아이온(StrikeIron)의 통화 환산 서비스를 자신들의 SOA 백플레인에 통합했다. 즉 라이어슨이 기술 도입에 중점을 두는 동안, 모호크는 새 비즈니스 요건을 충족할 수 있도록 외부 서비스를 다양한 애플리케이션과 프로세스에 활용하는데 중점을 둔 것이다"라고 보고서에서 설명했다.

클라우드 도입시 5가지 조건을 검토하라
딜로이트 센터 포 더 엣지(Deloitte Center for the Edge)의 존 실리 브라운 공동 사장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완벽하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서비스 사고(Services Thinking)'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기업 내외부의 운영 모델, 비즈니스 프로세스, 기술 요소들을 서비스로 규정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새 서비스를 관리할 수 있는 지점과 적용해야 할 정책을 개발해야 한다. 그런데 불행히도 여러 정책을 명확하게 규정하고 다루기란 쉽지 않다. 정책들이란 여러 계층으로 나뉜 기업용 소프트웨어에 심어져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확인이 쉽지 않다. 또 단독으로 조율도 불가능하다. 이를 명확하게 끄집어내 명시화하기 위해서는 집중적인 노력과 자원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화이트와 브릭스는 이런 전환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나가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이 있다고 강조했다.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당 기업의 문제와 기술 환경에 잘 맞는지 판단하는 것이다. 두 사람은 국립 표준 기술 연구원(NIST: 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의 클라우드에 대한 정의를 토대로 클라우드가 특정 비즈니스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지 평가할 수 있는 기본 방법을 제시했다. 다음과 같다.

•예측 가능한 가격: 서비스 가입자는 영구적인 라이선싱이나 자원 배정이 아닌, 가입 계약과 사용량을 토대로 자원을 소비할 때마다 요금을 부과 받게 된다.

•네트워크 접근: 네트워크를 쓸 수 있는 때와 장소라면 언제 어디에서도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프라이빗 클라우드의 경우 기업망이고, 퍼블릭 클라우드의 경우 인터넷이다.

•자원 공유와 위치: 여러 사용자가 자원을 공유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가입자는 자원을 규정하거나 할당할 수 없다.

•셀프 서비스: 사용자는 서비스에 직접 접속을 할 수 있다. 요청이 있으면 서비스를 제공하며, 거의 실시간으로 서비스가 준비된다.
    
•탄력적인 자원 공급: 자원 수요에 따라 자원 축소나 확장이 가능하다. 사실상 무한대로 확장을 할 수 있다.

화이트와 브릭스에 따르면, 만약 위의 5가지가 해당 비즈니스 문제와 모두 관련이 있다면 클라우드가 적절한 선택이 될 수 있다.

두 사람은 클라우드 도입을 준비할 때 비즈니스 목표를 규정하고, 핵심 보안 위험을 판단하고 규제 준수와 관련된 문제를 고려하며 후보가 될 수 있는 클라우드와 전통적인 솔루션에 대해 조사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신속하지만 위험을 낮춰 클라우드를 도입하면 큰 도움이 된다. 크게 생각하고 준비하되 신중하게 판단하고, 출발은 작게 하는 게 좋다. 그리고 실패하려면 이를 빨리 인정하고 중단하며 성공을 입증하고 확장할 때도 빠르게 진행하는 것이 좋다. 하이퍼 하이브리드 방식은 초기 클라우드 서비스를 확대해줄 것이다. 또 핵심 지원 시스템과 데이터와의 연계를 개선해주고,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가 제공하는 SaaS 애플리케이션 기능을 구현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라고 두 사람은 설명했다. ciokr@idg.co.kr




2012.02.14

퍼블릭•프라이빗 논쟁 끝, 결론은 ‘하이퍼 하이브리드’

Thor Olavsrud | CIO


예를 들어, 그 동안 거래가 없던 외국에 제지 제품을 판매하기 위해 믿을 수 있는 통화 환산 시스템이 필요했는데, 내부 시스템이나 맞춤형 인터페이스를 개발하는 대신 라이어슨과 협력해 스트라이크아이온(StrikeIron)의 통화 환산 서비스를 자신들의 SOA 백플레인에 통합했다. 즉 라이어슨이 기술 도입에 중점을 두는 동안, 모호크는 새 비즈니스 요건을 충족할 수 있도록 외부 서비스를 다양한 애플리케이션과 프로세스에 활용하는데 중점을 둔 것이다"라고 보고서에서 설명했다.

클라우드 도입시 5가지 조건을 검토하라
딜로이트 센터 포 더 엣지(Deloitte Center for the Edge)의 존 실리 브라운 공동 사장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완벽하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서비스 사고(Services Thinking)'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기업 내외부의 운영 모델, 비즈니스 프로세스, 기술 요소들을 서비스로 규정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새 서비스를 관리할 수 있는 지점과 적용해야 할 정책을 개발해야 한다. 그런데 불행히도 여러 정책을 명확하게 규정하고 다루기란 쉽지 않다. 정책들이란 여러 계층으로 나뉜 기업용 소프트웨어에 심어져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확인이 쉽지 않다. 또 단독으로 조율도 불가능하다. 이를 명확하게 끄집어내 명시화하기 위해서는 집중적인 노력과 자원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화이트와 브릭스는 이런 전환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나가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이 있다고 강조했다.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당 기업의 문제와 기술 환경에 잘 맞는지 판단하는 것이다. 두 사람은 국립 표준 기술 연구원(NIST: 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의 클라우드에 대한 정의를 토대로 클라우드가 특정 비즈니스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지 평가할 수 있는 기본 방법을 제시했다. 다음과 같다.

•예측 가능한 가격: 서비스 가입자는 영구적인 라이선싱이나 자원 배정이 아닌, 가입 계약과 사용량을 토대로 자원을 소비할 때마다 요금을 부과 받게 된다.

•네트워크 접근: 네트워크를 쓸 수 있는 때와 장소라면 언제 어디에서도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프라이빗 클라우드의 경우 기업망이고, 퍼블릭 클라우드의 경우 인터넷이다.

•자원 공유와 위치: 여러 사용자가 자원을 공유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가입자는 자원을 규정하거나 할당할 수 없다.

•셀프 서비스: 사용자는 서비스에 직접 접속을 할 수 있다. 요청이 있으면 서비스를 제공하며, 거의 실시간으로 서비스가 준비된다.
    
•탄력적인 자원 공급: 자원 수요에 따라 자원 축소나 확장이 가능하다. 사실상 무한대로 확장을 할 수 있다.

화이트와 브릭스에 따르면, 만약 위의 5가지가 해당 비즈니스 문제와 모두 관련이 있다면 클라우드가 적절한 선택이 될 수 있다.

두 사람은 클라우드 도입을 준비할 때 비즈니스 목표를 규정하고, 핵심 보안 위험을 판단하고 규제 준수와 관련된 문제를 고려하며 후보가 될 수 있는 클라우드와 전통적인 솔루션에 대해 조사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신속하지만 위험을 낮춰 클라우드를 도입하면 큰 도움이 된다. 크게 생각하고 준비하되 신중하게 판단하고, 출발은 작게 하는 게 좋다. 그리고 실패하려면 이를 빨리 인정하고 중단하며 성공을 입증하고 확장할 때도 빠르게 진행하는 것이 좋다. 하이퍼 하이브리드 방식은 초기 클라우드 서비스를 확대해줄 것이다. 또 핵심 지원 시스템과 데이터와의 연계를 개선해주고,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가 제공하는 SaaS 애플리케이션 기능을 구현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라고 두 사람은 설명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