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3.26

클라우드 효과 제대로 얻으려면 IT 접근법부터 바꿔야

Bernard Golden | CIO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각종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실제 IT부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CIO닷컴에 칼럼을 싣는 버나드 골든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비용 절감과 효율성 개선 효과를 모두 얻기 위해서는 CIO들이 IT에 대한 접근 자체를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각종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실제 IT부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CIO닷컴에 칼럼을 싣는 버나드 골든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비용 절감과 효율성 개선 효과를 모두 위해서는 CIO들이 IT에 대한 접근 자체를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누군가와 특정 개념에 대해 토론할 때, 상대방이 알아들었다는 표정을 짓는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필자는 IT 관리자들과 클라우드 컴퓨팅을 놓고 많은 대화를 나눴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그만큼 많은 반응들을 봤다.

클라우드 컴퓨팅이 기업 프로세스와 사람들에 미치게 될 영향을 판단하는 IT 책임자들의 시각에는 흥미로운 부분이 있다. 대부분은 클라우드 컴퓨팅을 기업의 일부 요소에 영향을 미치는 발전된 기술 중 하나로 받아들인다. 예를 들어, 일부 CIO들은 클라우드 컴퓨팅을 가상 장치의 셀프 서비스를 제공해 개발 민첩성을 지원하는 기술로 생각한다. 또 기존 애플리케이션에 드는 비용을 절감해주는 개선된 기반의 한 형태로 간주하는 사람들도 있다.

즉, 대부분의 IT 책임자들은 클라우드 컴퓨팅이 기존 IT 환경의 일부 요소를 대체하는 기술일 뿐, 기업 전체에 영향을 주는 방대한 혁신 기술로 여기지 않는다. 이런 관점은 이해가 된다.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이다. IT는 아주 오랜 기간 기존 환경에 새로운 혁신 기술을 접목하고, 더 나은 기능과 성능을 제공하는 신기술로 기존 기술을 대체해왔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토대나 다름없는 가상화 역시 이러한 대체 기술 중 하나다. 가상화가 특별했던 점은 서버와 지원 운영 시스템 간의 접목이 가능하면서도 기존 환경에는 크게 방해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 한편으로는 상당한 비용 절감 효과를 제공했다.

그러나 기존의 방식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큰 착각이다.

이유는 분명하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자동화와 관련된 모든 산업의 환경에 자동화를 구현한다. 그리고 상당한 파괴가 뒤따른다. IT 또한 예외는 아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을 가상화와 같이 분리가 가능한 혁신으로 생각하는 사람들은 이 기술이 기업의 IT를 얼마나 방대하게 바꾸는지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서는 IT 부문의 재원을 생각해 보기 바란다. 여전히 압력을 받고 있지만, 그 압력이 변하고 있기 때문이다. 과거에는 비용 절감이 전부였다. 앞으로도 비용 절감에 대한 압박은 여전할 것이다. 그러나 IT가 (모바일이나 소비자화 같은) 사업 계획을 실현시켜줄 수 있다는 사실을 현업이 깨닫기 시작하면서 사업 실적과 직접 연계된 IT 투자는 넘쳐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그러나 CIO의 입장에서 도전이 되는 부분은 이런 매출과 직결된 요청에 대처하면서, 동시에 과거와 다름없이 여전한 비용 절감 압력을 해소해야 한다는 것이다.




2012.03.26

클라우드 효과 제대로 얻으려면 IT 접근법부터 바꿔야

Bernard Golden | CIO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각종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실제 IT부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CIO닷컴에 칼럼을 싣는 버나드 골든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비용 절감과 효율성 개선 효과를 모두 얻기 위해서는 CIO들이 IT에 대한 접근 자체를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각종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실제 IT부서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서는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CIO닷컴에 칼럼을 싣는 버나드 골든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비용 절감과 효율성 개선 효과를 모두 위해서는 CIO들이 IT에 대한 접근 자체를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누군가와 특정 개념에 대해 토론할 때, 상대방이 알아들었다는 표정을 짓는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필자는 IT 관리자들과 클라우드 컴퓨팅을 놓고 많은 대화를 나눴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그만큼 많은 반응들을 봤다.

클라우드 컴퓨팅이 기업 프로세스와 사람들에 미치게 될 영향을 판단하는 IT 책임자들의 시각에는 흥미로운 부분이 있다. 대부분은 클라우드 컴퓨팅을 기업의 일부 요소에 영향을 미치는 발전된 기술 중 하나로 받아들인다. 예를 들어, 일부 CIO들은 클라우드 컴퓨팅을 가상 장치의 셀프 서비스를 제공해 개발 민첩성을 지원하는 기술로 생각한다. 또 기존 애플리케이션에 드는 비용을 절감해주는 개선된 기반의 한 형태로 간주하는 사람들도 있다.

즉, 대부분의 IT 책임자들은 클라우드 컴퓨팅이 기존 IT 환경의 일부 요소를 대체하는 기술일 뿐, 기업 전체에 영향을 주는 방대한 혁신 기술로 여기지 않는다. 이런 관점은 이해가 된다.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이다. IT는 아주 오랜 기간 기존 환경에 새로운 혁신 기술을 접목하고, 더 나은 기능과 성능을 제공하는 신기술로 기존 기술을 대체해왔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토대나 다름없는 가상화 역시 이러한 대체 기술 중 하나다. 가상화가 특별했던 점은 서버와 지원 운영 시스템 간의 접목이 가능하면서도 기존 환경에는 크게 방해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 한편으로는 상당한 비용 절감 효과를 제공했다.

그러나 기존의 방식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큰 착각이다.

이유는 분명하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자동화와 관련된 모든 산업의 환경에 자동화를 구현한다. 그리고 상당한 파괴가 뒤따른다. IT 또한 예외는 아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을 가상화와 같이 분리가 가능한 혁신으로 생각하는 사람들은 이 기술이 기업의 IT를 얼마나 방대하게 바꾸는지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서는 IT 부문의 재원을 생각해 보기 바란다. 여전히 압력을 받고 있지만, 그 압력이 변하고 있기 때문이다. 과거에는 비용 절감이 전부였다. 앞으로도 비용 절감에 대한 압박은 여전할 것이다. 그러나 IT가 (모바일이나 소비자화 같은) 사업 계획을 실현시켜줄 수 있다는 사실을 현업이 깨닫기 시작하면서 사업 실적과 직접 연계된 IT 투자는 넘쳐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그러나 CIO의 입장에서 도전이 되는 부분은 이런 매출과 직결된 요청에 대처하면서, 동시에 과거와 다름없이 여전한 비용 절감 압력을 해소해야 한다는 것이다.


X